동구축제기획단 14명 구성, 첫 회의 열어
상태바
동구축제기획단 14명 구성, 첫 회의 열어
  • 인천in
  • 승인 2020.02.14 16: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동구 축제의 발전적 방향에 대한 논의 진행

 

동구 화도진문화원은 14일 축제기획단의 첫모임을 갖고 동구의 축제의 발전적 방향에 대한 논의를 진행했다.

 

동구축제기획단은 지난 1월 말 모집 공고를 거쳐 공규현 인천문화재단 시민문화부장, 황유경 전 부평문화재단 기획본부장, 진태호 동구 관광개발과 권은숙 만국시장 기획자 등 전문가와 주민, 공무원 14명으로 구성됐다.

 

이날 모임에서는 오는 5월 열릴 화도진축제에 대한 논의가 집중적으로 이뤄졌다.

 

공규현 인천문화재단 시민문화부장은 "장기적인 관점에서 변화를 이끌어가야 한다", 우선 지역 문화예술인들이 참여할 수 있는 프로그램의 적절한 안배와 축제의 메인 행사인 어영대장 축성행렬에 주민들의 자발적 참여를 이끌 수 있는 방안에 대해 설명했다.

 

진태호 동구 관광진흥팀장은 화도진이라는 장소에만 집중하면 축제에 한계가 있으므로 배다리, 화수‧만석 부두, 송현근린공원 등 동구 전 지역을 축제의 포인트로 잡아야 한다며 축제의 활성화 방안에 대한 깊은 고민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앞으로 축제기획단은 민간주도의 자율기구로서 월 1회 정기모임과 수시 의견 교환을 통해 동구만의 차별화된 스토리를 개발하고, 담당부서와의 논의를 통해 축제를 이끌어 나가는 역할을 하게 된다.

 

올해로 31회를 맞이하는 화도진축제는 이번 오는 515, 16일 이틀간 화도진공원과 동인천역북광장에서 개최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시민과 함께하는 인터넷 뉴스 월 5,000원으로 소통하는 자발적 후원독자 모집